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하이브리드 신차 출시 잇따라
    하이브리드 신차 출시 잇따라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최근 하이브리드 신차가 잇따라 출시되고 있습니다.

    내년에는 보조금까지 받을 수 있어 업체들이 본격적인 판매 경쟁에 들어갔습니다.

    한상옥 기자입니다.

    기자


    현대자동차의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입니다.

    국내 최초로 직분사 하이브리드 엔진을 장착했고, 연비는 18.2km입니다.

    현대기아차 가운데 가장 높은 수준이고 웬만한 경차보다 낫습니다.

    [인터뷰:김상대, 현대차 국내마케팅실장]
    "이런 고성능, 고연비를 바탕으로 해서 하이브리드에 대한 기존 인식을 획기적으로 바꿔나갈 계획입니다."

    수입차 업체인 토요타와 포드도 신형 캠리와 링컨 MKZ 하이브리드를 내놨습니다.

    이렇게 하이브리드 신차 출시가 잇따르는 것은 내년부터는 하이브리드 차 구매자에게 보조금 100만 원이 주어지기 때문입니다.

    이에 따라 현대차는 내년 상반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두 차종을 더 출시합니다.

    현재 K5와 K7 하이브리드 차를 판매하고 있는 기아차는 향후 새 모델을 내놓을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업체들은 부품을 무료로 교체해주는 무상 보증 등 적극적인 판매 공세에 나서고 있습니다.

    YTN 한상옥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