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사회
    "그만해" 아파트단지서 다급한 비명·몸싸움?

    VOD

    paly


    [앵커멘트]

    아파트 인테리어 공사를 독점하려고 폭력을 행사해 경쟁업자들의 영업을 방해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독점 때문에 인테리어 비용은 턱없이 높아졌고 피해는 고스란히 입주민들에게 전가됐습니다.

    김주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아직 주민들의 입주도 시작되지 않은 신축 임대아파트 단지.

    여럿이 모여있던 무리 사이에서 몸싸움이 벌어지고, 비명과 욕설도 오갑니다.

    [녹취]
    "그만하라고, 그만하라고."

    검은색 정장을 입은 남성들은 아파트로 들어가려는 인테리어 업자들을 폭력을 휘두르며 저지합니다.

    지난해 5월 계약을 따내려고 파주의 한 아파트 단지를 찾았던 영세 인테리어 업주 이 모 씨도 비슷한 경험을 했습니다.

    [인터뷰:이 모 씨, 영세 인테리어 업주]
    "사전 점검 때 현장에 갔더니 양복 입은 사람들이 현장을 틀어막고서 들어가지 못하게 해서 영업을 못했습니다. 아예 통제를 해버리니까요. 입주민 이외에는."

    이 씨의 출입을 막은 것은 58살 손 모 씨 등이 속한 인테리어 업자 모임 회원들이었습니다.

    이들은 아파트 단지 입구에 경호원들을 세워놓고 다른 인테리어 업자가 출입하는 것을 철저하게 막았습니다.

    재작년 9월부터 2년 동안 손 씨 등이 사업을 독점한 아파트 단지는 30여 곳에 이릅니다.

    이 같은 행태는 공짜 경호를 해 준다는 말만 믿고 독점을 묵인한 시공사들이 있어 가능했습니다.

    하지만, 경호 비용은 고스란히 인테리어 비용에 포함돼 입주민들의 부담으로 이어졌습니다.

    [인터뷰:김동인, 경기경찰청 광역수사대 폭력팀장]
    "이들이 독과점 형태를 취함으로 인해서 입주자들이 상대적으로 원가의 2배에 달하는 비용을 지불하게 된 것입니다."

    경찰은 주도적으로 모임을 이끈 손 씨를 구속하고 경호브로커 등 일당 19명을 입건했습니다.

    YTN 김주영[kimjy0810@ytn.co.kr]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성의 없는 성매매 여자들은 마취 시켜서…"

    "성의 없는 성매매 여자들은 마취 시켜서…"
    [앵커] YTN이 단독 보도했던 '10대 가출 소녀 살해 사건'과 관련해 살인 혐의를 받고 있는 피의자의 추가 범행 사실이 속속 드러나고 있습니다. 현재 해당 피의자에 대한 구속영장 실질 심사가 진행되고 있는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이형원 기자! 14살 A 양을 살해한 30대 피의자, 추가 범행이 계속 드러나고 있죠? [기자] 지난 26일 서울 봉천동 모텔에서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