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국회재의결 안되면 택시운행 전면 중단

VOD

paly

[앵커멘트]

정부가 택시법 거부권을 행사하자 법안 시행을 기대하던 택시업계는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일단 총파업 대신 지역별 순회 파업을 실시한 다음, 다음달 국회 재의결이 안 되면 택시 운행을 무기한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하겠습니다. 안윤학 기자!

택시업계가 대표자 회의를 마무리하고 공식 입장을 발표했죠?

[리포트]

택시업계의 입장을 요약하면 일단 지역 순회파업을 연 뒤, 다음달 20일 국회 재의결 절차를 지켜보겠다는 겁니다.

국회 재의결이 있을 2월 20일 하루는 전국적으로 파업을 하되 택시법이 통과되면 파업을 접고, 그렇지 않으면 전국의 택시 운행을 무기한 중단하겠다는 겁니다.

전국택시연합회를 비롯한 4개 택시단체 대표들은 오후 4시 반부터 한 시간 반동안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파업 일정을 구체적으로 보면, 오는 30일 부산에서 1차 생존권 사수 비상총회가 열립니다.

이 날 영남권 택시들이 운행을 중단합니다.

이틀 뒤인 2월 1일에는 광주 비상총회가 진행되 호남권 택시들이 운행을 멈춥니다.

이번 파업의 최대 고비는 국회 재의결이 진행될 2월 20일입니다.

이날은 전국의 택시들이 일단 운행을 멈추는데요,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택시법이 통과되지 않으면 파업은 무기한으로 계속 이어지게 됩니다.

택시업계의 결정에는 택시법 대신 택시지원법을 내놓은 정부를 신뢰할 수 없다는 뿌리깊은 불신이 작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비슷한 택시지원 법안이 잇따라 추진됐지만 입법에 성공한 적이 없다는 겁니다.

이에 따라 택시업계는 기존 택시법이 통과되는데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습니다.

애초 택시법이 국회에서 여야 합의로 통과된 만큼 재의결에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지만, 국회의원들에게 탄원서를 발송하는 등 안정적인 법 통과를 위해 힘을 기울인다는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YTN 안윤학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24년 만의 최대 괴물 흑점…통신 장애 우려

24년 만의 최대 괴물 흑점…통신 장애 우려
[앵커] 1990년 이후 24년 만에, 태양에 목성만한 크기의 '괴물 흑점'이 발생했습니다. 앞으로 일주일 정도 태양에서 크고 작은 흑점 폭발이 발생할 가능성이 커, 인공 위성 고장이나 통신 장애 등이 우려됩니다. 김지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구름 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태양. 그런데 태양 아랫부분에 커다란 검은 색 점이 보입니다. 바로 흑점입니다. 1990년 이후 생긴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