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혼자놀기는 심심해!

VOD

paly

[앵커멘트]

혼자노는 것이 너무 심심하다면 자고있는 이를 깨워서라도, 옆에있는 사람에게 장난을 쳐서라도 놀아달라고 해야겠죠.

애가 타는 동물들 만나보시죠.

곤히 낮잠을 즐기고 있는 고양이에게 비둘기 한마리가 나타나서 자기가 알람시계라도 되는 냥 귀에다가 소리를내면서 "빨리 일어나 나랑 놀아줘" 라고 하고있는 듯 하죠.

조금 짜증이 난 고양이 "그만해 난 더 자고 싶다고"라며 비둘기를 잡아보지만 조금도 물러나지 않는 비둘기 자리까지 이동해가며 고양이를 깨워댑니다.

귀찮은 고양이 확 쥐어박고 싶어도 너무 졸려서 몸이 마음대로 움직이지 않는 것 같죠.

그냥 좀 같이 놀아주세요.

심심하신 분 여기 또 있습니다.

어슬렁어슬렁 무료함을 견디지 못한 고릴라가 등장하는데요.

혼자풀을뜯고 놀고있네요.

먹이라도 찾고있는걸까요.

그러다가 저렇게 강속구를 날리는데요.

옆에 청소하는 사람들 곁으로 마구 던져버리고 마네요.

관심받고 싶은 고릴라였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24년 만의 최대 괴물 흑점…통신 장애 우려

24년 만의 최대 괴물 흑점…통신 장애 우려
[앵커] 1990년 이후 24년 만에, 태양에 목성만한 크기의 '괴물 흑점'이 발생했습니다. 앞으로 일주일 정도 태양에서 크고 작은 흑점 폭발이 발생할 가능성이 커, 인공 위성 고장이나 통신 장애 등이 우려됩니다. 김지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구름 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태양. 그런데 태양 아랫부분에 커다란 검은 색 점이 보입니다. 바로 흑점입니다. 1990년 이후 생긴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