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중 대사관 "중국 내란 조짐...이상 징후 없어"

  • 2012-03-21 00:59
  • 페이스북 보내기
  • 트위터 보내기
  • 네이트온 보내기
  • 마이피플 보내기
  • 뉴스스탠드 설정하기
  • 목록 보기
  • 인쇄하기
  • 폰트크게
  • 폰트작게
보시라이 중국 충칭 전 서기의 신병처리를 두고 중국에서 내란 조짐이 있다는 한 언론 보도에 대해 주중 한국 대사관측은 사실 무근이라고 일축했습니다.

대사관 측은 베이징 시내 중심가는 평소와 같은 분위기며 이상 징후는 전혀 찾아볼 수 없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미국에 본사를 둔 중화권 신문, 대기원시보는 내부 소식통을 인용해 중국 정규군이 베이징으로 진입했으며 중국에 내란이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중국 고위층이 보시라이 전 서기의 최종적인 신병 처리를 두고 심각한 의견 대립이 벌어졌으며 특히 원자바오 총리와 저우융캉 당정치국 상무위원이 날선 대립을 보이며 분열 직전에 이르렀다고 전했습니다.


☞ 언제 어디서나 뉴스가 궁금할 땐 'YTN 뉴스 앱'
[아이폰 APP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APP 다운로드↓]



YTN뉴스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