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스 > 국제
    미 경찰, 비무장 대학생에게 100발 총격

    CLOSE


    미국에서 경찰이 비무장 대학생에게 100여 발의 총격을 가해 숨지게 해 경찰의 과잉대응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지난 11일 로스앤젤레스 북부 노스리지의 한 고속도로에서 과속으로 경찰 추적을 받던 19살 압둘 아리안이 차에서 내려 도망치다 경찰관으로부터 100여 발의 총격을 받고 숨졌습니다.

    경찰은 사건 직후 아리안이 경찰의 투항 권고를 무시하고 도주하면서 경찰을 향해 두 손을 뻗어 총을 쏘는 듯한 행동을 취해 어쩔 수 없이 사격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이 공개한 911 전화 녹음에는 아리안이 "나는 총을 갖고 있다"면서 "경찰을 쏘겠다"고 말한 내용이 들어 있었으나, 현장 조사 결과 아리안은 무기를 갖고 있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아프가니스탄에서 이민 온 아리안의 유가족은 로스앤젤레스 시를 상대로 1억 2천만 달러의 배상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벤트 응모작
    전체보기
      이시각 주요뉴스

      "희망 굽고 행복 팔던 '영철버거' 폐점합니다"

      "희망 굽고 행복 팔던 '영철버거' 폐점합니다"
      손수레로 시작해 80개의 가맹점을 낼 정도로 성공 가도를 달렸던 '영철버거'. 한때 서울 대학가 일대를 주름잡았던 '영철버거' 가 지난 21일, 폐점을 결정했다고 합니다. 영철버거는 배고픈 학생들을 위해 아무리 물가가 올라도, 처음 가격이었던 1,000원을 고수했는데요. 점점 고급 버거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2009년부터는 그 흐름에 따랐다고 합니다. 하지만 그것이 독이 됐고,...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프리미엄클릭
      강소기업이 힘!이다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
      나의 오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