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스 > 국제
    미 경찰, 비무장 대학생에게 100발 총격

    CLOSE


    미국에서 경찰이 비무장 대학생에게 100여 발의 총격을 가해 숨지게 해 경찰의 과잉대응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지난 11일 로스앤젤레스 북부 노스리지의 한 고속도로에서 과속으로 경찰 추적을 받던 19살 압둘 아리안이 차에서 내려 도망치다 경찰관으로부터 100여 발의 총격을 받고 숨졌습니다.

    경찰은 사건 직후 아리안이 경찰의 투항 권고를 무시하고 도주하면서 경찰을 향해 두 손을 뻗어 총을 쏘는 듯한 행동을 취해 어쩔 수 없이 사격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이 공개한 911 전화 녹음에는 아리안이 "나는 총을 갖고 있다"면서 "경찰을 쏘겠다"고 말한 내용이 들어 있었으나, 현장 조사 결과 아리안은 무기를 갖고 있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아프가니스탄에서 이민 온 아리안의 유가족은 로스앤젤레스 시를 상대로 1억 2천만 달러의 배상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네팔 '산사태'까지…"강이 막혀 호수가 돼"

    네팔 '산사태'까지…"강이 막혀 호수가 돼"
    한 달 전 지진이 강타한 네팔에서 산사태가 일어나 수천 명이 대피하는 등 어려움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AP통신은 현지시각 23일 밤에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북서쪽으로 140㎞ 떨어진 람체 마을에서 산사태가 발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이 산사태로 칼리간다키 강이 막히면서 길이 2㎞가량의 '호수'가 만들어졌다고 전했습니다. 네팔 현지 지방 정부는 강 수위가 빠르게 높아지면서 홍...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