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사자' 제작 중단…박해진 측 "조속한 촬영 재개 바랄 뿐"
  • '사자' 제작 중단…박해진 측 "조속한 촬영 재개 바랄 뿐" _이미지
Posted : 2018-07-10 02:00

사전제작 드라마 '사자'(四子 창세기)의 제작이 중단된 가운데 주연배우 박해진 측이 입장을 밝혔다.



10일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 측은 "모든 사태가 안정되길 바란다"면서 "지금으로선 딱히 드릴 말씀이 없다. 조속히 촬영이 진행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사자' 연출을 맡은 장태유 PD가 일선에서 물러났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여기에 스태프 임금 미지급 상황까지 벌어지면서 '사자'가 사면초가에 처했다는 보도다.



'사자'는 지난 5월 이후 촬영이 잠정 중단된 상태며, 장태유 PD는 심신 미약으로 병원 치료를 받은 뒤 주변의 연락을 끊고 잠적했다.



'사자'는 박해진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와 빅토리콘텐츠가 공동제작했지만 1월 공동제작 관계를 파기하고 빅토리콘텐츠가 단독 제작을 맡았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