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헬스+라이프 > 오토
    롯데치어리더 김연정,'숨막히는 힙라인!'
    [OSEN=부산, 민경훈 기자] 16일 오후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2 팔도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넥센은 선발 김영민의 7이닝 무실점 호투와 6회 강정호의 쐐기 투런포로 롯데에 8-0 영봉승을 거두고 위닝시리즈를 확정지었다. 넥센 히어로즈가 전날(15일) 홈런 세 방으로 9-2 대승을 거뒀다면 이날은 선발의 호투와 몰아치는 연타로 손쉽게 승리를 가져갔다. 넥센은 이날 승리로 15승1무14패를 기록, 5할 승률 위로 올라섰다. 이날 SK에 뒤져 있는 LG가 그대로 패할 경우 넥센은 창단 후 처음으로 5월 이후 3위에 오르게 된다. 반면 롯데는 3연패에 빠지며 14승2무14패 승률 5할로 내려앉았다. 롯데 치어리더 김연정이 화려한 공연을 펼치고 있다. / rumi@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벤트 응모작
    전체보기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단독] "수시로…" 성완종 구체적 횡령 정황 포착

    [단독] "수시로…" 성완종 구체적 횡령 정황 포착
    [앵커]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이 검찰 수사 범위에 포함되지 않은 2008년 이전에도 회삿돈을 수시로 빼돌렸다는 당시 재무 책임자의 증언이 처음으로 나왔습니다. 횡령 자금 규모가 커지는 것은 물론, 검찰 수사가 당시 여야 정치권으로 확대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승현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전 모 씨는 지난 2002년부터 2008년까지 경남기업 최고 재무...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