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북미정상회담 현장영상] 평양 연락사무소 질문에 김정은 "환영할만한 일"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북미정상회담 현장영상] 평양 연락사무소 질문에 김정은 "환영할만한 일"

2019년 02월 28일 13시 0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트럼프 대통령]
저는 오늘 여러분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저희는 굉장히 생산적인 대화의 논의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오늘 회담 일정을 마친 뒤 저희는 각자 고국으로 돌아갈 예정입니다. 김정은 위원장과 저와 관계 북미관계는 최상입니다.

이전보다 훨씬 더 좋은 그런 상태입니다. 나중에 기자회견을 하겠습니다마는 지금 상당히 생산적인 회담을 하고 있고 기자회견이 끝난다면 각자 자기 나라로 돌아가게 됩니다.

우리 관계는 그 어느 때보다 좋고 더 좋아졌습니다. 무슨 일이 벌어지든 저는 김정은 위원장과 북한에 좋은, 유리한 그런 협상 결과가 나올 것으로 저는 생각합니다.

이틀에 걸친 이번 회담은 매우 성공적인 결과를 향해서 지금 나아가고 있습니다. 큰 성과가 있으리라고 저는 자신합니다.

굉장히 특별한 결과를 맺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물론 이것이 하루나 이틀에 다 되는 것은 아니지만 앞으로 방향은 큰 성공으로 나아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김정은 위원장의 훌륭한 지도력 하에서 북한은 굉장히 아주 성공적인 미래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기자]
김정은 위원장님, 미국이 평양에 연락사무소를 개설하는 것에 대해서 준비가 돼 있으십니까?

[트럼프 대통령]
저도 답변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답변을 굉장히 듣고 싶습니다. 김 위원장의 답변이 궁금합니다.

[기자]
오늘 발표가 될 예정입니까?

[트럼프 대통령]
저는 어떻게 되든 어떻게든 발표가 되든 다 좋은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김정은 위원장]
우리는 1분이라도 귀중하니까.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