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인영 "北, 9·19 남북합의 준수 의지...대화 재개 희망"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이인영 "北, 9·19 남북합의 준수 의지...대화 재개 희망"

2020년 09월 16일 11시 4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재작년 채택된 9·19 평양 공동선언과 남북군사합의와 관련해 북측도 나름대로 합의를 준수하려는 의지가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 장관은 오늘 9·19 남북정상회담 2주년을 앞두고 판문점을 방문한 자리에서, 두 합의는 군사적 갈등을 막아내는 장치로 중요한 기능을 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 폭파는 유감스러운 일이지만, 이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대남 군사행동 보류를 지시한 것은 추가 긴장 고조를 막기 위한 노력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장관은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령관도 북측이 군사합의를 준수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장관은 남북 공동선언 이행을 위해 '작은 접근'부터 진척시키려 한다며,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 등이 복원돼 허심탄회한 대화가 재개되길 희망했습니다.

또, 코로나19 상황이 완화되면 판문점 견학을 재개하고, 판문점에서 소규모 이산가족 상봉도 제의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북측에 발생한 수해도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적절한 계기에 서로 연대와 협력을 구현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지원 의사를 나타냈습니다.

북한이 수해 지원을 거부하고 있는 데 대해서는 우선 북측의 의지를 존중해야 하지만, 예년 수준보다 피해가 훨씬 크기 때문에 방법이 있으면 도와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