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양교 공사 현장서 크레인 쓰러져...퇴근길 혼잡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5-15 22:36
앵커

오늘 오후 경기 광명시 남부순환로에서 다리 확장공사를 하던 대형 굴착기가 다리 위로 넘어졌습니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일부 구간이 전면 통제되면서 퇴근길 혼잡도 빚어졌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대형 건설 장비가 다리 위를 완전히 가로질러 쓰러져 있습니다.

수십 미터 길이의 장비는 반대편에 있는 인도까지 덮쳤습니다.

[김성배 / 경기 광명시 철산동 : 고가 넘으면 낙천대 아파트라고 있거든요. 근데 거기서도 소리가 엄청나게 크게 들렸다고 해요. 쾅 소리가.]

오후 4시 40분쯤 공사 중이던 굴착기가 남부순환로 다리인 안양교 위로 넘어졌습니다.

다리 확장 공사를 하던 장비였는데 갑자기 균형을 잃고 쓰러진 겁니다.

[서울시 관계자 : 천공기 전체가 넘어간 게 아니고 (기계) 속에 부품이 빠진 것 같긴 한데….]

다행히 지나가던 차나 사람은 없어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다만 사고 여파로 인근 도로 일부가 전면 통제됐습니다.

특히 퇴근 시간과 맞물리면서 심한 정체가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경찰 관계자 : 개봉동에서 구로나들목, 시흥 쪽은 완전히 차를 우회시키고 있습니다. 조금 전까지는 혼잡했는데요.]

서울시에선 크레인 등을 동원해 쓰러진 굴착기를 치우고 있습니다.

경찰은 공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과 과실 여부 등을 수사할 예정입니다.

YTN 김승환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