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후원금 유용 의혹' 야구부 감독 숨진 채 발견
Posted : 2019-07-19 19:41
경기도의 한 고등학교 야구부 감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기 안산 단원경찰서는 오늘(19일) 새벽 2시 반쯤 반월공단에 있는 야구장에서 감독 A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미안하다는 말과 함께 유서를 남긴 채 외출했고, 가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한 시간 만에 시신을 발견했습니다.

앞서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5월, A 씨가 학부모들의 후원금을 부정하게 썼다는 민원을 받아 감사를 벌인 뒤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A 씨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고.

다음 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었습니다.

경찰은 A 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