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교육부 수능 성적 유출 인정..."사전테스트 중 문제 발생"
Posted : 2019-12-02 11:40
교육부 수능 성적 유출 인정..."사전테스트 중 문제 발생"

교육부가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성적표 사전 유출 사실을 인정했다.

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2020학년도 수능 성적을 미리 확인했다는 글이 올라와 논란이 일었다. 게시자에 따르면 이전에 수능을 봤던 수험생은 과거 성적조회 웹페이지에 들어간 뒤 인터넷 브라우저 기능을 이용해 해당 페이지 코드를 수정하면 올해 수능성적을 미리 확인할 수 있었다. 실제로 다수의 수험생이 글쓴이의 방법을 이용해 성적 확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2일, 송근현 교육부 대입정책과장은 정부세종청사에서 "이틀 뒤인 수능성적 통지일에 앞서 사전 모의 테스트를 하던 중 실제 사이트로 연결됐다고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보고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은 해킹과는 관련이 없었으며, 재수생만 성적 확인이 가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는 평가원 수능 성적증명서 페이지 접속이 불가능하며, 평가원은 이번 사건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평가원의 공식 수능 성적 발표일은 오는 4일 오전 9시다.

YTN PLUS 정윤주 기자
(younju@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