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660명| 완치 13,729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37,844명
한국전쟁 후 유출된 속초 신흥사 불화 돌아온다
Posted : 2020-06-25 11:16

동영상시청 도움말

한국전쟁 직후 미국으로 유출됐던 속초 신흥사의 '영산회상도'가 66년 만에 제자리로 돌아옵니다.

대한불교조계종은 미국 LA카운티박물관과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1954년 유출된 '영산회상도' 1점과 '시왕도' 3점을 원래 소장처인 속초 신흥사에 반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조계종은 지난 2017년에도 이 박물관과 협력해 동화사 염불암의 '지장시왕도'를 반환받은 데 이어 한국전쟁 70주년이 되는 올해 신흥사 불화 반환에 합의했습니다.

이번 반환은 종단의 해외 불교 문화재 환수사례 가운데 가장 큰 규모입니다.

영조 31년인 1755년에 조성된 '영산회상도'는 한국전쟁 직후 여섯 조각으로 나뉘어 미국으로 유출돼 개인이 소장하고 있다가 1998년 LA카운티박물관이 구입했습니다.

박물관 측은 2010년부터 2년 동안 국내 보존처리 전문가인 용인대학교 박지선 교수와 정재문화재보존연구소와 함께 보수작업을 진행해 현재 모습으로 복원했습니다.

이번에 반환에 합의한 불화들은 다음 달 한국에 들어오며, 8월 중에 환수 고불식을 봉행할 예정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