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태풍 세력 점차 약화...중부 오전까지 강풍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날씨] 태풍 세력 점차 약화...중부 오전까지 강풍 주의

2020년 08월 27일 09시 4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현재 태풍 '바비'는 북한 내륙을 통과하고 있습니다.

태풍은 점차 약해지겠지만,

서울 등 수도권 지역은 오전까지 순간적으로 강한 돌풍이 부는 곳이 있겠습니다.

동작대교에 나가 있는 중계차 연결해 서울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홍나실 캐스터!

태풍이 북한에 상륙한 뒤 서울도 바람이 많이 약해졌군요?

[캐스터]
네, 그렇습니다.

태풍 '바비'가 북한에 상륙한 뒤 세력이 점점 약해지고 있습니다.

서울도 태풍의 영향권에서 점차 벗어나면서 바람이 제법 약해졌고요,

전국에 내려졌던 태풍특보는 모두 해제된 상태입니다.

하지만 태풍에 동반된 비구름의 영향으로 산발적인 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외출하실 때 우산 챙겨 나오시기 바랍니다.

태풍 '바비'는 서해 상을 따라 북상하면서 그제부터 지금까지 제주도에 400mm가 넘는 큰비를 뿌렸는데요,

비도 비지만, 바람이 무척 강했습니다,

어제부터 지금까지 전남과 충남 지역에는 초속 40m가 넘는 돌풍이 불었고, 오늘 새벽 서울 구로구에도 초속 21.9m의 강풍이 불었습니다.

태풍 '바비'는 오전 5시 30분쯤 북한 옹진반도에 상륙한 뒤 현재 북한 내륙을 통과하고 있습니다.

점차 태풍의 세기도 약해지겠는데요,

이에 따라 전국의 '태풍특보'는 모두 해제됐습니다,

하지만 서울 등 수도권에는 강풍특보가, 전 해상에는 풍랑 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수도권과 영남 지역에는 비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점차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나겠지만, 다른 비구름의 영향으로 남부지방은 내일까지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예상되는 비의 양은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제주 산간 많은 곳은 200mm 이상, 서울 등 그 밖의 지역에는 최고 80mm의 비가 오겠습니다.

태풍특보는 모두 해제됐지만, 오늘 오전까지 서울 등 수도권과 중부 서해안 지역에는 순간적인 돌풍이 부는 곳이 있겠습니다.

추가피해가 없도록 마지막까지 긴장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