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북] 거리두기 해제에 경북 경주 방문객 큰 폭 증가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경북지역 주요 관광지에 방문객이 큰 폭으로 늘어났습니다.

경상북도는 이번 달 셋째, 넷째 주말과 휴일 경북의 대표 관광지인 경주 동궁과 월지, 안동 도산서원과 하회마을을 찾은 관광객이 4만 7천여 명인 것으로 집계했습니다.

코로나19 1차 대유행 기간이던 지난 2020년 같은 기간 2만 9천여 명보다 59.7% 증가한 수치입니다.

경상북도는 여행객이 급증할 것에 대비해 안전한 여행 환경 조성 등 관광수용태세 구축과 주요 관광시설과 맛집, 숙박을 하나의 묶은 투어 패스 등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YTN 허성준 (hsjk2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