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몸이 먼저 반응했다" 출근길 화재 진화한 남성, 알고 보니...

실시간 주요뉴스

자막뉴스

[자막뉴스] "몸이 먼저 반응했다" 출근길 화재 진화한 남성, 알고 보니...

2020년 10월 29일 10시 2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출근길 화재현장 목격한 남성…재빠르게 진화
횟집에서 불나자 옆 약국에서 소화기 빌려 진화
다름 아닌 인천 중부소방서 소속 이성하 소방관
"불길 보고 몸이 먼저 반응…인명피해 없어 다행"
도로변에 있는 상가 건물 1층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길이 치솟습니다.

청바지에 검은색 후드티를 입은 한 남성이 급하게 한 약국에 들어가 소화기를 챙겨 들고 나가더니, 불이 난 점포로 가 재빠르게 진화합니다.

시뻘건 불길이 순식간에 사라집니다.

인천 논현동에 있는 상가 건물 횟집에서 불이 난 건 지난 24일 오전 8시쯤.

불길을 목격하고 발 빠르게 대처한 남성은 다름 아닌 인천 중부소방서 만석119안전센터 소속 이성하 소방관이었습니다.

출근하던 길이라 소방장비는 없었지만 문을 연 약국을 찾아 들어가 급히 소화기를 빌려 초기 진화에 나선 겁니다.

불이 난 건물은 지상 5층짜리로, 병원 입원실도 있었던 만큼 진화가 늦어졌다면 자칫 커다란 피해로 이어질 뻔했습니다.

맨몸으로 직업 정신을 발휘한 이 소방관, 불길을 보는 순간 몸이 먼저 반응해 달려갔다고 말했습니다.

이웃 약국에서 적극적으로 도와 다행히 인명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취재기자 : 박희재
화면제공 : 인천소방본부
자막뉴스 : 육지혜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