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옥빈, 악플러에 경고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전문)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김옥빈, 악플러에 경고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전문)

2020년 12월 04일 17시 4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옥빈, 악플러에 경고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전문)
배우 김옥빈이 악플러를 향해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김옥빈은 4일 자신의 SNS에 "1년간 비방글을 다는 사람이 있다"면서 "회사에서 가만히 둔 이유는 제출에 필요한 양을 모으기 위해서고 이제 1년 동안 제법 상당량이 된다"고 알렸다.

이어 "본인이라고 생각되는 사람은 이제 그만 멈추는 게 어떨지요?"라며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라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김옥빈은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OCN 드라마틱 시네마 '다크홀' 출연을 앞두고 있다.

다음은 김옥빈 글 전문

1년간 비방글을 다는 사람이 있습니다.

회사에서 가만히 둔 이유는

제출에 필요한 양을 모으기 위해서고 이제 1년 동안 제법 상당량이 됩니다.

본인이라고 생각되는 사람은 이제 그만 멈추는 게 어떨지요?

다음은 서에서 뵙도록 하죠.

#참는게아니라기다리는것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