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사회, 재외동포 역할 중요"...재외동포재단, 전문가 워크숍 개최

2019년 12월 06일 오후 02시 29분
YTN Korean24 YTN korean

재외동포재단이 제주에서 '재외동포재단 미래발전을 위한 전문가 워크숍'을 열고 미래 사회에서 재외동포 역할의 중요성과 차세대 육성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이번 워크숍에는 쿠바 한인의 삶을 소재로 한 영화 '헤로니모'의 전후석 감독과 박도순 고려대 명예교수 등 NGO 단체와 언론, 학계에서 3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이틀 동안 참가자들은 차세대 동포의 정체성 함양과 내국민의 재외동포 인식을 높이는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재외동포재단이 미래 전략에 대한 토의를 진행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