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헌 윤봉길 의사 순국 87주기 추모식 열려

2019년 12월 19일 오전 11시 35분
YTN Korean24 YTN korean
독립운동가 윤봉길 의사의 순국 87주기 추모식이 서울 용산 효창공원에 자리한 의사의 묘역에서 열렸습니다.

충남 예산에서 출생한 윤 의사는 지난 1930년, 김구 선생이 이끄는 한인 애국단에 가입해 독립운동에 동참했습니다.

윤 의사는 1932년 4월, 홍커우공원에서 열린 일본군 행사장에서 수통형 폭탄을 던져 일본 상하이파견군 대장을 즉사시키는 거사를 일으켰습니다.

의거 직후 현장에서 체포된 윤 의사는 같은 해 12월 19일, 스물다섯의 나이로 순국했습니다.

윤 의사의 유해는 김구 선생의 요청으로 이봉창, 백정기 의사의 유해와 함께 봉환돼 1946년 효창공원 삼의사 묘역에 국민장으로 안장됐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