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들도 대구에 마스크 기부 잇따라

2020년 03월 06일 오후 06시 00분
YTN Korean24 YTN korean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에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재외동포들의 기부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지난 3일 중국한인회가 대구시민들을 위해 써 달라며 마스크 5만 장을 대구시에 기부했습니다.

중국한인회는 중국 내 교민들도 아직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국의 현실을 외면할 수 없어 정성을 모았다고 전했습니다. 또 지난 4일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 전 한인회장인 김영호 씨는 마스크 4천 장을 직접 들고 댈라스 영사 출장소를 찾아 대구시에 기부해달라고 전달했습니다.

김 전 댈러스 한인회장은 마스크가 부족하다는 뉴스를 보고 다양한 경로를 통해 마스크 4천 장을 구입했다며, 턱없이 부족한 양이지만 의료진이나 독거 노인 등 소외 계층을 위해 쓰였으면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