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로 배우는 수학

2020년 02월 23일 오전 04시 35분
글로벌 코리안 YTN world
한국어로 능숙하게 숫자를 세는 아이들.

덧셈도 척척 해냅니다.

한국의 평범한 초등학교 풍경 같지만 사실 이곳은 미국 애틀랜타의 공립 유치원입니다.

비한국계 어린이까지 너도나도 한국어로 대답하는 모습이 참 신기하죠?

미국에서는 교육청 주도로 일반 교과 과정을 두 가지 언어로 가르치는 '이중 언어 몰입 프로그램'이 있는데요.

파슨스 공립 유치원에서는 이번 학기부터 수학과 과학을 한국어로도 가르치기 시작했습니다.

조지아 주에서만 40여 개 학교가 이중 언어 몰입 프로그램을 도입했는데 한국어를 채택한 것은 이곳이 처음인데요.

[로라 클락 / 교장 : 아이들이 이 유치원을 졸업하고 학교에 가서 어떤 성공을 거둘지 무척 기대됩니다. 그리고 이런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게 자랑스럽습니다.]

조지아주에서 한국어는 영어와 스페인어에 이어서 세 번째로 많이 사용되는 언어인데요.

그런데 이 유치원에서는 전체 학생 중 비한국어권 학생이 70%나 됩니다.

가나다라도 모르던 어린이들이 많은 만큼 한국어로 진행되는 수업이 더 특별할 수밖에 없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