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밌는 터키인 '잼'의 랜선 터키 여행

2020년 09월 06일 오전 02시 50분
글로벌 코리안 YTN world
밤새 폭설이 내려 새하얀 설원으로 변한 터키 대표 관광 도시 카파도키아.

역사 깊은 유적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어 이스탄불, 안탈리아 다음으로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도시인데요.

한국인 단체 관광객이 카파도키아를 찾았습니다.

[카파도키아 사람 : 사는 거 시작은 히타이트 민족입니다. 히타이트 민족은 기원전 2천 년부터 살기 시작했지만 제일 중요한 시대가 기독교인들이 들어와서 사는 시대라고 봅니다. 왜냐하면, 기독교가 역사적으로 박해받는 시기라 계곡이나 지하에 들어가 살았다는 겁니다.]

화려한 한국어 구사로 몰입감은 최고.

터키에서 여행 가이드로 일하는 잼은 이 도시를 찾는 한국인 사이에서 유명합니다.

놀라운 한국어 실력뿐만 아니라 해박한 역사 지식,

적당한 때에 분위기를 살려주는 위트까지,

잼과 함께하는 여행에선 웃음이 끊이질 않습니다.

[신재덕 / 한국인 관광객 : 가이드가 너무나도 위트있게 센스 있게 설명해줘서 한국인 정서에 맞게 설명해주시는 모습이 신기했던 것 같습니다.]

[김은정 / 한국인 관광객 : 잼 가이드가 한국어를 정말 원어민처럼 잘 구사해주셔서 알찬 정보 많이 얻고 가는 것 같아요. 정말 좋았어요. 신기하고 재밌었어요.]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