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투갈, 산티아고 순례길 치안 불안

2019년 12월 19일 오후 08시 49분
해외안전여행정보 YTN world
[앵커]
걷다 지쳐 쉬어가기를 반복해도 마음이 치유되는 길.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이죠.

산티아고 순례길에는 또한 산맥과 계곡, 들판을 걷는 프랑스 길과 아기자기한 마을과 바다를 볼 수 있는 포르투갈 길도 있습니다.

양윤선 영사님, 최근 우리 국민께서 포르투갈 길에서 불미스러운 일을 당하셨다고요?

[양윤선 / 주포르투갈 대한민국 대사관 영사]
네, 포르투갈에서 혼자 순례길을 걷던 60대의 한국인이 얼굴에 돌을 맞고 현금을 뺏긴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포르투갈은 치안상태가 양호하지만 최근 들어 단순 절도 외 강도나 폭행 사건이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40대의 한국인 순례객이 기상 악화로 폐렴에 걸려 현지 병원에 입원하는 일도 발생했습니다.

긴급한 도움이 필요한 응급상황이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숙소에서 휴대전화 충전 상태는 꼭 점검하시고 출발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산티아고 순례길은 겨울이 시작되는 12월부터 인명사고가 많이 난다고 합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