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코로나 재확산 경계, '특별여행주의보' 연장

2020년 04월 23일 오후 08시 44분
해외안전여행정보 YTN world
[앵커]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꾸준히 늘고 있습니다.

유럽과 미국의 확산세는 둔화하고 있지만 남미나 아시아에서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습니다.

특히 방역 모범국이라 불리던 싱가포르의 경우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확진자가 폭증하는 등 재확산에 대한 지속적인 경계가 필요한상황입니다.

국내에서는 확산세가 진정됐지만 방심하다가는 언제든 재확산할 수 있다는 우려가 큰데요.

해외 상황도 진정되지 않은 만큼 정부가 해외 방문 자제령도 연기했죠?

[사무관]
네, 지난 3월 23일부터 한 달간 발령했던 전 세계 특별여행주의보가 한 달 더 연장됐습니다.

코로나19 주요 발생국 외에 러시아와 터키, 인도, 남미 등 그동안 확산세가 약했던 지역에서도 확진자가 급증한 데에 따른 조치인데요.

지금은 세계 각국의 입국 제한 조치 강화와 항공 노선 중단으로 해외에서 격리나 고립될 가능성이 매우 큰 상황입니다.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 확산과 이동 제한 조치로 현지에서 큰 불편을 겪을 수 있으니 필수 용무가 아닌 해외 방문은 취소 또는 연기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