괌, 한국 관광객 자가 격리 면제

2020년 06월 15일 오후 09시 40분
해외안전여행정보 YTN world
[앵커]
지난해 괌을 찾은 외국인 방문객 1위는 우리나라입니다.

괌은 미국령이지만 우리 국민은 비자가 없어도 방문 가능한데요.

그런데 최근 코로나 사태로 입국 제한 조치가 강화되고 항공편이 중단되면서 한동안 갈 수가 없었습니다.

곧 괌이 입국 제한 조치를 푼다고요?

[사무관]
네, 괌은 다음 달 1일부터 한국과 일본, 타이완 관광객에 한해 2주 자가 격리 조치를 전면 해제합니다.

단, 체온 37.5도가 넘거나 코로나19 증상이 있으면 항공기 탑승이 어렵고 출입국에 제한을 받습니다.

현지에서 코로나 의심 증상이 나타나게 되면 귀국하지 못할 수 있다는 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귀국 후에는 국내에서 2주 자가 격리 의무도 준수해야 합니다.

입국제한 조치가 완화되더라도 여전히 코로나19 감염 위험과 출입국상 불편이 있는 만큼, 불필요한 여행은 가급적 자제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앵커]

추천 콘텐츠